[제주 퓨전요리 맛집 - 아일랜드 스푼]


월요일 점심, 이도지구에 예쁜 레스토랑이 있다고 해서 쏘팸이 찾아갔습니다!



 제주 안의 또 다른 섬에 온 것처럼 아일랜드라는 말이 어울리는 예쁜 외관이었어요.


아일랜드  스푼은 육지에서 내려온 부부가 '섬속의 밥집'이란 컨셉으로 만든 퓨전카페입니다.

제주 흑돼지를 합리적인 가격에 맛있게 요리하자! 라는 생각으로 시작했다고 해요.

아일랜드 스푼의 주재료는 제주 흑돼지와 유기농 감귤이랍니다.



매주 일요일은 닫는다고 합니다. 일요일에도 찾는 사람이 많을 것 같은데 말이죠!



여름 시즌에 맞춰 냄비빙수도 개시! 옆 테이블에서 냄비빙수를 시켰는데

양은냄비에 빙수가 가득 시원하게 나오더고요! 팥빙수였던 것 같아요!



출입문 앞에서는 소년이 반겨줬답니다 :)

피노키오인줄 알았더니 피노키오의 상징 코가 없네요ㅋㅋ



아일랜드 안으로 출발!


아일랜드 스푼에 들어서면 바로 보이는 카운터와 바입니다. 직접 쓴 칠판 메뉴판이 보이구요,

시원한 주류들도 보여요!  저기 보이는 카스 맥주탭과 노트북에는 반갑게도 쏘카 스티커가 붙어있답니다.



아일랜드 스푼 안은 나무색과 초록색이 어우러져 숲속에 들어온 것 같은 환상을 일으켜요.

창가는 시원하게 뚫린 유리벽으로 자연채광이 그대로 들어와

자연의 색이 그대로 녹아든 듯이 이 안은 제주안의 또 다른 섬을 느낄 수 있게 하네요. :)



에메랄드 바다색을 띠는 메뉴판이에요~! 섬의 식당에 들어온 것만 같은 메뉴판이었어요!

아일랜드 스푼의 음식들은 흑돼지 중에서도 최상급의 냉장육과 유기농 감귤로 만든 소스로 만들었다고 해요!

함께 나오는 피클은 직접 만든 피클이라고 하죠! 어쩐지 일반 피클과 다르게 더 새콤달콤하고 맛있었어요!



더운 여름을 맞이하여 아일랜드 스푼의 7월 핫 메뉴를 볼 수 있어요!

아삭아삭 시원한 냄비빙수, 이열치열 여름에도 얼큰하게 먹을 수 있는 돈가스 동동의 얼큰 김치나베!

그리고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아이스크림이 있네요!



혼자와도 즐길 수 있는 bar 형태의 테이블이 있고 여럿이 와서 수다도 떨고 식사도 할 수 있는 테이블도 있습니다.



아일랜드 스푼의 인테리어를 살려주는 예쁜 화분까지!



아일랜드 스푼의 돈가스에요, 돈가스를 시키면 후식이 함께 나온답니다.

두 덩이의 바삭한 흑돼지 살이 얇은 튀김옷에 입혀져 잘 튀겨졌어요!!

곁들일 수 있는 샐러드와 바삭한 웨지감자도 맛있었답니다! :)



아일랜드 스푼의 고추장 불고기 덮밥 & 간장 불고기 덮밥이에요!

보통 식당에서 나오는 덮밥요리와 다르게 예쁜 그릇에 정갈하게 나오는 덮밥!

맵지도 않고 짜지도 않고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맛이었어요.

제주 흑돼지 불고기 덮밥을 각각 6천원의 저렴한 가격에 맛보실 수 있답니다.



간장 불고기 덮밥보다는 한국인의 입맛에는 역시 고추장 불고기가 더 맛있었어요!



얼큰한 김치나베에요! 김치찌개와 돈가스를 퓨전한 돈가스 김치찌개랍니다.

보통 돈가스에는 올라가지 않지만 김치나베 돈가스 위에 풀어져 올라간 계란도 조화가 괜찮답니다.

이름처럼 얼큰하진 않았지만 한 끼식사로 맛있게 먹었답니다! 좀 더 얼큰했으면 좋겠어요. ^^



인심좋은 사장님께서 식사 후 서비스로 주신 키위에이드!

위씨가 씹히긴 하는데 키위보다는 청포도 맛이 났던 맛있는 음료였어요!


아일랜드 스푼에서 부담 없이 차와 식사를! 가볍게 술 한 잔 즐기시고 시원한 여름 보내시길 바래!

 







▼제주 여행 계획 중이라면 제주공항에서 가장 빠르고 가장 저렴하게 이용하실 수 있는 쏘카를 예약하세요! 

  • 아일랜드 스푼 주소: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이도2동 2004-6번지  (제주공항에서 쏘카 타고 6km, 약 13분 소요)
  • 근처 가볼만한 곳 : 관음사, 사라봉, 삼성혈, 제주 국수거리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비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