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 라이크2017.11.22 14:25

요즘 들어 부쩍 추워진 날씨 탓에 많은 사람들이 옷을 두껍게 입기 시작했습니다. 이와 같이 추워진 날씨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자세처럼 운전도 계절에 따라 변화해야 하는데요. 특히 눈이 내리는 겨울은 다른 계절과 달리 환경 변화가 심해 운전자에게 가혹하고 위험한 상황을 제공합니다. 쏘친들의 안전한 겨울철 운전을 위해선 어떤 운전 변화가 필요한지 함께 알아볼까요?

 

1. 눈길 운전시 평소 2~3배 안전거리 확보

기쁨과 걱정을 안겨주는 겨울의 선물 <눈>, 흰 눈이 펑펑 내리는 하늘은 정말 아름답습니다. 하지만 운전자에게 눈은 그리 반갑지만은 않는데요. 눈이 도로에 쌓이고 녹게 되면 아름다웠던 눈은 운전자를 위협하는 빙판길로 변하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겨울철 주행 시에는 제동거리가 평소보다 2~3배 정도 간격을 두고 주행해야 하는데요. 40km/h로 달리는 경우 평상시 제동거리는 8m인데 눈길의 경우 26.2m가 됩니다. 그리고 속도가 높을수록 제동거리 또한 5배까지 늘어날 수 있다는 사실! 겨울철 눈길이나 빙판길 운전을 대비해 앞차와의 안전거리를 확보하는 습관을 가지는 게 좋겠죠.

 

 

2. 타이어 궤적은 꼭 옳은 길만은 아니다

눈이 쌓인 거리를 걷는 경험은 누구나 겪어봤을 겁니다. 특히 괜히 신발 젖는 게 싫어서 다른 사람이 남긴 발자국을 따라 걷는 경험도 해봤을 텐데요. 하지만 운전을 할 때 다른 차가 지나간 흔적을 따라가는 것은 무척 위험한 운전 방법일 수 있습니다. 눈이 쌓여져 있지 않다고 해서, 다른 차가 지나갔으니 안전할 거라는 생각은 그만! 차들이 지나다니면서 생긴 타이어 궤적은 눈이 다져진 빙판길일 확률이 높습니다. 즉, 노면이 매끄럽게 되어 마찰계수가 거의 0에 가까워지기 때문에 속도를 줄이고 타이어의 궤적이 없는 곳이나 다져지지 않은 곳으로 주행하는 것이 바람직한데요. 쏘친 여러분들은 이제 눈길의 타이어 궤적을 따라가지 않겠죠?

 

3. 급해도 눈 내린 도로에서는 서행하기

눈길에서 갑자기 멈춰서면 미끄러운 빙판길 때문에 넘어지거나 속도에 못 이겨 앞으로 쭉 밀려나게 됩니다. 자동차도 마찬가지인데요. 눈길에서 브레이크를 밟게 되면 타이어 그립에 따라 차량이 눈길에 미끄러지게 되는데요. 빙판길에서 급작스러운 제동은 타이어 그립에 데미지를 주고, 자동차를 제어하지 못하는 상황을 만들 수 있습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눈길에서는 수시로 제동을 거는 것보다 타이어가 서서히 굴러가면서도 조금의 그립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미끄러운 빙판길에서는 속도를 줄이고, 브레이크를 막 밟으면 안된다는 사실, 잊지마세요!

 

 

4. 어둠의 빙판길, 블랙아이스를 주의하자

이 세상엔 완벽한 사람은 없습니다. 누구에게나 틈이 있듯이, 도로에도 틈이 있습니다. 블랙아이스란 눈과 습기가 도로의 틈 사이로 스며들면서 온도가 떨어지는 밤 사이 얼어붙은 현상을 말합니다. 즉, 블랙아이스는 도로 표면에 생긴 얇은 얼음이라고 생각하면 되는데요. 블랙아이스는 도로와 색깔이 비슷해서 육안으로 구별하기 힘들기 때문에 도로 위 ‘저승사자’로 불릴 정도로 위험합니다. 이런 블랙아이스는 이른 아침과 저녁시간대에 가장 많이 발생하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눈이 녹은 다음 날에도 주의 깊게 도로를 살펴봐야 합니다. 쏘친 여러분들, 아침 일찍 출근할 때, 그리고 저녁에 퇴근할 때! 도로는 항상 미끄러우니 속도를 낮추고, 안전운전하시길 바랄게요!

 

하늘에서 떨어지는 눈은 무척이나 아름답죠. 하지만 도로 위에 떨어진 눈은 운전자로 하여금 위험에 빠트릴 수 있습니다. 눈은 바닥에 닿는 순간 녹아버리고, 밤새 기온이 낮아지면 얼어버리기 때문이죠. 그리고 육안으로 구분이 안 되기 때문에 안전해 보이는 길이라고 해도 겨울철 도로 위는 무척 미끄럽기 때문에 항상 서행하는 습관을 가지는 게 좋아요. 올겨울 쏘카와 함께 안전운전하기로 약속해요!

 

겨울철 안전 주행의 습관

#타면된다_쏘카

 

신고
Posted by 쏘카_나매
쏘 라이크2017.10.23 19:08

장거리 운전을 위해 꼭 이용하는 고속도로에는 차로마다 정해진 지정차가 있습니다. 하지만 몇몇 비 양심적인 운전자와 지정차로를 모르는 운전자들이 차로에 정해진 규정을 무시하고 쾌적한 교통환경을 흐리는 경우가 있는데요. 오늘은 이런 문제들이 개선될 수 있도록 쏘카가 고속도로 지정차로제에 대해 간단하게 설명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40여년간 시행되고 있는 지정차로제란

지정차로제란 도로교통법 제16조 제1항으로 각 차로별로 주행할 수 있는 차종을 지정하여 해당차로만 주행할 수 있도록 규제한 제도입니다. 1970년대부터 시행되었던 지정차로제는 1999년 1년 정도 잠시 폐지되었던 점을 빼고 40여년간 시행되고 있는 법규인데요. 이렇게 오랜 시간동안 시행되어 왔어도 지정차로제가 잘 지켜지지 않아 사고가 발생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합니다. 쏘카로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쏘친들도, 정확히 알고 지켜야 하겠죠? 지금부터 편도별 통행차종을 살펴보겠습니다.


2. 올바른 지정차로 주행방법

* 2차로 통행 방법

 구분

1차로

2차로 

 내용

추월차로 

주행차로 

* 3차로 통행 방법

 구분

1차로

2차로 

3차로 

 내용

추월차로 

승용차, 승합차 

화물차, 건설기계, 특수자동차 

* 4차로 통행 방법

 구분

1차로

2차로 

3차로 

4차로 

 내용

추월차로 

승용차, 중소형 승합차

 대형승합차, 1.5t 이하 화물차

 건설기계, 특수자동차, 1.5t초과 화물차

출처 : 한국도로공사

올바른 주행차로를 숙지하고 지정된 법규를 준수해야 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데요. 고속도로에 1차로 같은 경우 2차로를 달리는 차량을 앞지를 때 사용하는 차로입니다. 그 외 2~4차로는 편도 차로에 따라 조금씩 달라지는데요. 고속도로에 차로 수가 많을수록 차로마다 정해진 차량이 명확하게 정해져 있습니다. 반면 편도 2차로 같은 경우 차로가 좁기 때문에 1차로를 제외하고는 모든 차량이 2차로를 이용합니다.


3. 지정차로 위반 단속 법규

범칙행위

해당법조문(도로교통법) 

범칙금 

벌점 

 승합(4t초과 화물포함)

승용(4t초과 화물포함) 

 고속도로 지정차로 위반

 제 60조 1항

 5만원

 4만원

 10점

 일반도로 지정차로 위반

 제 14조 1항

 3만원

 3만원

출처 :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에서 1차로를 지속 주행 할 경우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적발될 수 있는데요. 하지만 1차로를 지속 주행차로로 인지하는 운전자가 매우 많습니다. 이에 따라 최근 이를 집중 단속하게 되면서 위반 단속에 대한 법규를 찾는 운전자들도 늘어나는 추세인데요. 고속도로에서 지정차로제를 위반할 경우, 벌점 10점에 승합자동차, 4t초과 화물차, 특수자동차, 건설기계는 5만원의 범칙금이, 승용자동차, 4t이하 화물차는 범칙금 4만원이 부과됩니다.


4. 고속도로 버스 전용차로도 확인!

고속도로에는 대중교통인 버스를 위한 도로도 있는데요. 바로 버스전용차로제입니다. 이는 승용차 이용을 억제하고 대중교통수단인 버스에 통행우선권을 부여함으로써, 고속도로의 소통 원활을 위해 1995년부터 시행되었는데요. 대상차종으로는 9인승 이상의 승용차나 승합차가 해당되고, 차 안에는 6인 이상이 승차해 있어야 합니다. 하지만 12인승 이상의 승합차는 6인이상 승차하지 않아도 전용차로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구분

통행구분

시간 

구간 

 평일

 경부고속도로 서울•부산 양방향

 07:00~21:00(14시간)

 오산IC(376.4km)부터 한남대교남단(423km)까지 총연장 46.6km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

 경부고속도로 서울•부산 양방향

 07:00~21:00(14시간)

 신탄진IC(282km)부터 한남대교남단(423km)까지 총연장 141km

 영동고속도로 인천•강릉 양방향

 신갈JCT(43.6km)부터 여주JCT(85km)까지 총연장 41.4km

 설날•추석연휴 및 연휴 전날(공휴일이 이어지는 경우 포함)

 경부고속도로 서울•부산 양방향

 07:00~다음날 01:00(18시간)

 신탄진IC(282km)부터 한남대교남단(423km)까지 총연장 141km

 영동고속도로 인천•강릉 양방향

 신갈JCT(43.6km)부터 여주JCT(85km)까지 총연장 41.4km

출처 : 한국도로공사

버스전용차로는 중앙분리대측 1차로(양방향 동시 시행)이고, 이를 위반하는 모든 차량에는 벌점 30점과 승용차 6만원, 승합차 7만원의 범칙금이 부과됩니다. 또한, 시행되는 시간이 평일과 토요일, 공휴일, 일요일, 명절별로 다르고 경부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에도 차이가 있으니 확인해주세요.


7월 29일부터 9월 30일까지 영동고속도로 여주분기점~신갈분기점 구간(41.4km)도 주말 버스전용차로제가 시범 운영 되었는데요. 10월부터는 운영 여부를 논의 후 시행 진행할 예정입니다. 운영시간은 토요일•공휴일 07:00~21:00/명절은 연휴 전날, 연휴 07:00~다음날 01:00까지이니 참고해주세요.


지금까지 법규로 지정되어 있지만, 잘 지켜지지 않았던 고속도로 지정차로제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운전자가 각 차선에 대한 차량의 내용을 숙지하고, 1차선에 대한 배려만 잘 지켜도 고속도로의 통행을 더욱 원활히 하고 사고를 줄일 수 있는데요. 쏘친 여러분도 고속도로 지정차로제를 유념하고, 안전한 교통문화를 위해 지정차로를 꼭 지켜주세요!


1차로는 추월로만!

#타면된다_쏘카




신고
Posted by 쏘카_나매
쏘카 뉴스2017.10.10 20:09


쏘카는 운전자의 안전과 쾌적한 주행환경을 위한 안전운전 및 이용매너 캠페인을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실시합니다. 최근 카셰어링 서비스는 쏘카 300만 회원을 포함하여 총 500만 명 이상이 이용하는 대중적인 교통수단으로 자리를 잡아가는 추세인데요. 쏘카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사람들이 보다 쉽고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매너 운전 캠페인’으로 선진 교통 문화를 만들어 나가는데 기여하려 합니다. ^^


최근 통계를 보면, 교통사고의 90%가 운전자 과실로 발생한다고 합니다. 또, 운전자 간의 다양한 갈등이 사회문제가 되고 있죠. 이러한 점에 주목하여 ‘매너 운전을 부탁해!’ 캠페인을 쏘카와 도로교통공단이 함께 진행하고 있는데요. 이에 쏘카와 도로교통공단은 간단한 운전 수칙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매너운전 수칙 16개 항목을 선정했습니다. 지금부터 매너운전 수칙 16개를 자세히 살펴볼까요?

쾌적한 운전환경을 만들기 위해서는 운전자 간의 배려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급하게 차선을 변경했을 때도 그냥 무시하고 가는 것이 아닌, 주위 운전자에게 미안하다 등의 수신호(비상등 사용)를 보내는 등의 운전 매너를 실천해야 합니다.

운전 중 스마트폰을 하거나 급가속, 급정거 등의 비매너 행위는 타 운전자에게 불쾌감을 줄 수 있습니다. 자신보다는 주위에 있는 사람들을 배려하는 마음으로 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행위는 하지 말아야 합니다.

다음 쏘친을 위해 쏘카 이용은 깨끗이 이용해주세요. 반려동물과 함께 쏘카를 이용할 때는 동물 알레르기가 있는 쏘친들을 위해 털이 날리지 않도록 팻캐리어를 이용하고 자신이 버린 쓰레기는 반드시 쓰레기통에 버려주는 멋진 매너를 보여주세요!

 

 ※한국 도로교통의 중심, 선진교통문화의 리더 ‘도로교통공단’

 도로교통공단은 공정한 운전면허관리와 교통안전관련 교육․홍보․연구․방송 및 기술개발을 통하여 교통사고 감소와 예방에   노력하는 준 정부기관입니다. 


최근 TV에서는 차량 사고를 담은 블랙박스를 보여주는 방식의 프로그램이 방영되고 있습니다. 교통사고의 대부분은 도로 위 운전자 간의 배려가 부족했기 때문인데요. 쏘카와 도로교통공단이 함께하는 운전 매너 캠페인을 잘 보고 실천하면 안전한 드라이빙에 한발 다가갈 수 있습니다.

또한, 쏘카는 다양한 사람들이 함께 차량을 공유하는 서비스이므로 상호 간의 배려가 무엇보다 중요한데요. 운전 매너는 물론 쏘카 이용 매너까지 완벽한 매너 쏘친들이 되어주실 거죠?


운전! 항상 매너 있게!

#타면된다_쏘카



신고
Posted by 쏘카_나매